겨울철 뽁뽁이와 다른 단열필름

단열필름은 뽁뽁이와 다르다.

같은 목적으로 창문의 냉기를 차단하고 실내 온도를 올리는 목적이지만 뽁뽁이는 뒤를 바줘야 하는 제품이고 단열필름 한번 잘만 하면 10년 내구성이니 잘 선택하셔야 한다는 거죠.

자꾸 뒤에 손이 가는 불편함을 선택하실건가요?


일반적으로 우리가 생각하는 뽁뽁이는 공기층으로 단열필름보다는 다소 두꺼움으로 인해 따뜻하게 느껴질거라고 생각하죠. 두제품다 실내 온기가 같은 조건 이었을때 뽁뽁이를 선택하면 안되는 이유가 있습니다. 뽁뽁이가 창가에 붙어 있는 경우 무었때문일까요?

" 바로 습기입니다."

그럼 겨울철 창가에 습기가 있다는건 곰팡이가 번식하기 너무 좋은 조건을 또 다시 만든다는 거죠.

뽁뽁이가 떵어지지 않게 할라고 한다면 양면테이프로 창가에 부착을 해야죠. 그럼 뽁뽁이 제품같은 비닐과 양면테이프는 햇빛의 자외선의 노출로 인해 가루로 변질되고 우리가 한번 제거시 먼지로 변해버린답니다.


이제품이 우리의 호습기로 유입된다면 정말 생각만 해도 걱정이 되죠. 그렇다면 단열필름은 겨울에 실내 열기를 창문 유리면에서 실내면과 실외면의 차이를 나타나게 되면서 보온효과를 보실수가 있답니다.


그리고 겨울을 뺀 나머진 외부에서 열기가 오는 상황을 막는역활도 한다는거죠. 2개의 같은 박스안에 단열필름 적용한 사례와 일산 사례를 실시간 온도그래프적용 T1박스와 T2박스 온도차이는 8.5도 차이가 나네요.



짧은 5분 테스트 결과 이정도면 뜨거운 태양의 햇빛이 갈열하고 축적이 되면 온도가 많이 차이가 난답니다.

지구 온난화로 인한 단열필름은 국가적으로 적극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요즘 관공서,학교,도서관 등등 많은곳에서 적용을 했고 사용을 하고 있답니다.



전문가가 추천하는 주거용 아파트에는 밝기가 50%이면서 적외선차단율이 95% 많이 적용하고 추천합니다. 단독주택과 저층이면서 시선차단 필요한 경우에는 35%이면서 적외선차단율 75%~95%를 많이 적용하고요.



사무용에 추천 드리는 제품은 대부분 밝기가 20%이면서 적외선차단율이 75% 추천합니다. 때론 가시광선 밝기 35% 이면서 적외선 차단율이 75%~95%를 많이 적용하는 경우를 추천 드립니다.


조회 106회

상호명 : 미르필름 | 대표 : 배기석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배기석 | 전화 : 070) 8146-8890 | 이메일 : mir1388@naver.com

주소 :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85 한성빌딩 1층 | 사업자등록번호 : 209-06-12861 | 통신판매 : 제 2015-서울마포-0819호

Copyright by MIRFILM. All rights reserved.